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회 연금개혁 공론화위원회, 시민대표단 숙의토론회 세부계획 심의

김상균 공론화위원장, 시민대표단이 숙의·토론에 집중할 수 있는 숙의토론회 프로그램 기획 당부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4/03/29 [12:06]

[국회=김주린기자] 국회 연금개혁 특별위원회(위원장 주호영ㆍ이하 연금특위) 공론화위원회(위원장 김상균ㆍ이하 공론화위원회)는 3월 28일(목) 오후 3시공론화위원회 회의실에서 '공론화위원회 제7차 전체회의'를 열어 시민대표단 모집 결과 등을 보고받고, 시민대표단 숙의토론회 세부계획 등을 심의했다.

 

공론화위원회는 수행사인 한국리서치 컨소시엄으로부터 ‘1만 명 기초조사’ 결과를 토대로 3월 22일(금)까지 모집한 시민대표단 선정 결과를 보고받았다.

 

▲ 대한민국 국회전경 사진     ©메타TV뉴스

공론화위원회는 4월 13일(토)ㆍ14일(일)ㆍ20일(토)ㆍ21일(일) 등 4차례의 숙의토론회에 직접 참가할 시민대표단을 총 500명 규모로 구성하되, 개인 일정 등으로 참석이 제한되는 변동 가능성을 고려해 예비 인원도 함께 편성하기로 했다.

 

공론화위원회는 시민대표단 모집 직후인 3월 22일(금)부터 3월 25일(월)까지 4일간 1차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1차 설문조사의 목적은 시민대표단이 본격적인 학습을 시작하기 이전에 연금개혁 주요 의제별로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를 확인하려는 것이다.

 

한편 공론화위원회는 카드뉴스(숙의자료집 Ⅰ), Q&A 형식 자료집(숙의자료집 Ⅱ), 심화자료집(숙의자료집 Ⅲ), e-러닝 강의 등 시민대표단의 학습 효과성을 극대화할 다양한 학습 매체의 준비ㆍ제공 상황과 시민대표단의 학습 진행률 등을 점검했다.

 

공론화위원회는 3월 25일(월)부터 시민대표단이 공론화위원회 홈페이지에서 각 학습자료를 열람하여 학습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시민대표단의 학습 편의를 증진하고 학습자료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하고자 카드뉴스(숙의자료집 Ⅰ), Q&A 형식 자료집(숙의자료집 Ⅱ), 심화자료집(숙의자료집 Ⅲ) 등은 책자 형태로 인쇄ㆍ제본하여 우편 발송하기도 했다.

 

또한 공론화위원회는 4월 13일(토)ㆍ14일(일)ㆍ20일(토)ㆍ21일(일) 등 4차례의 숙의토론회를 어떻게 구성하여 진행할지 등에 관한 세부계획을 심의했다.

 

공론화위원회는 500명의 시민대표단이 직접 참가하는 숙의토론회를 전문가 발제, 질의응답, 전체토의, 분임토의 등으로 구성하고, 매일 90분씩은 KBS를 통하여 생중계 할 예정이다.(*KBS 생중계 일정: 4월 13일(토)ㆍ20일(토)에는 각각 오전 10시 30분부터 정오까지 90분간, 4월 14일(일)ㆍ21일(일)에는 각각 오후 4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90분간)

 

김상균 위원장은 시민대표단이 숙의ㆍ토론에 집중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세심하게 구성할 것을 당부했다.

 

이외에도 공론화위원회는 연금개혁 공론화에 대한 국민적 관심도를 높이고자 라디오와 온라인 배너 등 여러 매체를 활용하여 공론화의 취지를 설명하고, ‘시민대표단 숙의토론회’를 홍보하기로 했다.

 

공론화위원회는 4월 4일(목) 오후 3시국회의원회관에서 제8차 전체회의를 열어 시민대표단 숙의토론회 준비 사항 등을 점검하고, 2차 설문조사 구성 등을 심의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