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인창도서관, 상반기 인문학 프로그램 '박준 시인과의 만남

'낙낙(樂樂)한 도서관, 인문학으로 책(冊)크인하다'
'읽는다고 달라지는 일은 없겠지만' 운영

메타TV뉴스 | 입력 : 2024/04/01 [11:10]

 

▲ 포스터


[메타TV뉴스=송영한기자] 구리시 인창도서관은 오는 5월 3일 오후 7시 30분 '박준 시인과의 만남 : 읽는다고 달라지는 일은 없겠지만' 인문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작년부터 새롭게 운영하는 『낙낙(樂樂)한 도서관, 인문학으로 책(冊)크인하다』의 2024년 첫 번째 주제 인문학[주제: 문학(詩)]으로 기획됐다.

박준 시인은 2008년 계간 ‘실천문학’으로 등단했으며, 그의 첫 시집 ‘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와 산문집 ‘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을 10만부 이상 판매한 베스트셀러 시인으로, ‘신동엽 문학상’,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편운 문학상’, ‘박재삼 문학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박준 시인과의 만남'은 그의 ‘우리가 함께 장마를 볼 수도 있겠습니다’를 주제 시집으로 하여 우리가 진정으로 읽기 위한 방법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시인의 낭독을 함께 들을 수 있도록 준비됐다.

프로그램 참여 방법은 오는 4월 8일부터 인창도서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리시립도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남다른 감수성을 가진 박준 시인과의 만남을 통해 시민들이 그의 시적 감수성을 공감하고 나눌 수 있는 봄밤, 선물같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